지코 “2월호 ‘Wi-Fi’는 ‘무뚝뚝한 아픔’이다!”

지코는 2011년 데뷔한 보이그룹 블락비의 멤버이자 솔로 아티스트로서 작사, 작곡, 프로듀싱을 모두 소화하는 실력파 뮤지션이다. 힙합을 기반으로 다른 아이돌 그룹과는 차별화를 내세운 블락비는 ‘난리나’, ‘Very Good’, ‘HER’ 등 블락비만의 강렬하고…
View Post

#2

어릴 적 나를 거의 키워주셨던 친할머니는 아주 예민하시고 섬세하시고 꼼꼼하셨다. 그중 하나 기억나는 것이 바로 귤까기이다. 속에 흰 줄기 같은 것을 일일이 다 말끔히 까셨고 난 얼마 전까지 이게 당연한…
View Post

진실의 거대한 벽에 맞서는 용기 <스포트라이트>

2017년 2월 ‘어수선한 영화 이야기’에서 만난 영화는 <스포트라이트>이다. <스테이션 에이전트>(2003), <비지터>(2007), <윈윈>(2011) 등 통해 타인을 이해하는 과정을 섬세하고 사려 깊은 드라마로 구축해온 토마스 맥카시의 2015년 작품이다. 제88회 아카데미 작품상과 각본상을…
View Post

손을 잡자, 진실이 침몰하지 않도록

이달의 영화로 <스포트라이트>가 선정됐다는 연락을 받았을 때, 나는 마침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트윗을 보고 있었다. 16일 백악관 이스트룸에서 가진 70여분간의 기자회견은 성공적이었고, 미국의 진실을 은폐하는 ‘가짜뉴스’ 매체들이 그 사실을…
View Post

우리 한남이

우리집 고양이는 커다란 코리안숏헤어 노랑둥이로, 이름은 ‘한남이’다. 그 이유는 한남동에서 데려왔기 때문인데, 내가 한남이를 만난 3년 전 그 밤은 내 기억 속에서 꿈결 같은 신비한 분위기로 감싸여 있다. 나는 한남동에서…
View Post